20211106_141235_edited.jpg

히바  Xiva 

히바는 우즈베키스탄 서부 호레즘 주의 도시로 우르겐치시에서 남서쪽으로 35km정도 떨어져 있으며 부하라에서 차로 약 7시간 거리입니다. 

"히바"라는 이름은 호라즘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. 호라즘 왕국과 히바 칸국의 수도였으며 히바의 상징인 이찬칼라는 1991년 우즈베키스탄에서 처음으로 서계유산에 등록되었습니다.

히바는 아무라디야 강 하류의 오아시스마을로 카라쿰 사막의 출입구로서 실크로드의 길목으로 번성하였던 도시입니다. 내축 성벽에 둘러싸인 내성 '이찬칼라'안쪽으로 많은 모스크와 메드레세 등의 유적이 남아있습니다. 그래서 대부분 '히바' 하면 '이찬칼라'를 떠올립니다. 

​이찬칼라는 3번 봐야한다고 합니다. 야간에 조명이 비추는 모습과 아침 동틀녁의 모습, 그리고 낮에 가이드의 설명을 들으며 보면 각기 색다른 느낌이 들것입니다.

20211107_071921.jpg
20211107_072804_edited.jpg
20211107_073220_edited.jpg
20211107_070857.jpg
20211106_140231.jpg
20211107_071809.jpg
20211106_102408_edited.jpg
20211107_074250.jpg
20211107_071614.jpg